커뮤니티
커뮤니티대인화학은 양심과 품질로 승부를 걸어 왔습니다.


 
날짜 작성일 : 22-09-19 17:50
목록 답변
울산 야구장 관람객 대상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 평가
트랙백
 글쓴이 : 대인화학
조회 : 577  
32491199_tWLmpbZD_202112071335304123_l.jpg

울산 야구장 관람객 대상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 평가


 울산시는 7일 오후 5시 문수야구장에서 프로야구 관람 시민들이 참여하는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 일상생활 실험실(리빙랩)’ 행사를 개최한다.

생분해성 플라스틱 시제품을 관람들에게 제공하고, 사용 후 폐기된 제품은 수거해 생분해성 실증평가를 진행한다.

행사에 제공되는 시제품인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은 한국화학연구원(바이오화학소재연구단)이 국내기술로 개발한 고강도 피비에이티(PBAT)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기존 플라스틱을 대체할 수 있을 만큼 강도를 높였고 6개월 이내 90% 이상 생분해되는 것이 특징이다.

사업에 참여하는 에스케이시(SKC)는 고강도 피비에이티 양산기술을 확보해 연간 7만t 규모의 생산시설 건립을 검토하고 있다.

지역기업인 ㈜대인을 포함한 7개 기업이 생활편의용 제품으로 가공해 오는 2024년까지 15종의 시제품을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또 이날 행사에는 태광산업에서 개발 중인 생분해성 섬유기술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생분해성 섬유는 의류산업에서 플라스틱 원사(폴리에스터, 나일론 등)를 대체하는 친환경 소재로 최근 주목받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그동안 친환경 바이오플라스틱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바이오화학실용화센터와 공인시험기관 구축, 지원조례 제정 등 기반 조성에 힘써왔다”면서 “우수기업을 유치하고 지역 고용효과로 연결될 수 있도록 향후에도 화학산업 고도화를 위한 정책추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파이낸셜뉴스 울산 최수상 기자 ulsan@fnnews.com

 
이전  다음 
목록 답변